"LG CNS '코딩 천재' 2500명 육성"

청소년 대상 무료 SW교육 '코딩 지니어스' 관심 집중

전상현 기자 2017.03.21 09:14:40

▲ⓒLG CNS

 

LG CNS가 IT기업으로서 전문성을 살려 청소년들에게 무료 소프트웨어 교육 프로그램 '코딩 지니어스'를 오는 4월부터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LG CNS '코딩 지니어스'는 사각지대 없는 코딩 교육을 지원하기 위해 LG CNS 전문가가 학교로 찾아가 IT기본 지식이 없는 중학생이 컴퓨팅적 사고력을 키울 수 있도록 기초 코딩 교육과 IT진로탐색 기회를 제공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LG CNS는 중학교 1학년을 대상으로 소프트웨어 교육을 지원키로 하고, 총 100명의 임직원 재능기부 강사와 대학생 자원봉사자 50명을 선발해 올해 20개 중학교, 총 2500명의 중학생들에게 코딩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LG CNS는 오랜 IT경험을 집약해 만든 교보재와 솔루션 기술이 함축된 로봇 장비 25대, 실습 노트북 80대를 들고 학교를 방문, 매회 150여 명의 중학생들을 교육하게 된다.

또한 중학교 1학년 전체가 1일 6교시 정규 수업 시간에 수업 받을 수 있도록 여섯 개 반에서 ▲코딩 프로그래밍 기초 이해 ▲레고 EV3 로봇 실습 ▲스마트폰 앱 만들기 ▲청소년 올바른 스마트폰 사용 습관 정립 수업을 진행한다.

특히, LG CNS는 '레고' 로봇 EV3를 활용해 LG CNS 교통시스템을 구현하거나 자신에게 필요한 스마트폰 앱을 직접 만들어 보는 등 중학생들이 코딩의 개념/원리를 쉽게 이해하고 컴퓨팅적 사고력을 배양할 수 있도록 참여 유도형 수업을 운영할 계획이다.

아울러 LG CNS는 부족한 소프트웨어 교육 인프라를 해결하기 위해 서울시 교육청과 정식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해 시너지를 높일 계획이다.

학교 선정을 주관하는 서울시 교육청에서는 올 초 서울 지역 중학교를 대상으로 교육신청 공문을 보냈으며, 한 학년 학생 규모 150명을 초과하지 않는 등 선정 기준에 부합하는 20개 학교를 최종 선정했다.

LG CNS 관계자는 "코딩 지니어스 프로그램이 코딩 교육에 대한 관심과 인프라 부족 문제에 기여하길 바란다"며 "중장기적으로 코딩 교육 사각지대 없이 모든 중학생에게 교육 혜택이 제공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