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아시안뱅커지 선정 최우수상 3관왕 달성

아시아-태평양 최우수 리테일·디지털은행 부문 수상

채진솔 기자 2017.03.20 14:05:17

▲(왼쪽 기준) 분핑 푸 아시안뱅커지 편집국장과 엠마뉴엘 다이엘 아시안뱅커지 최고경영자, 고윤주 신한은행 부행장이 지난 17일 일본 도쿄 콘래드호텔에서 열린 시상식 이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신한은행


신한은행이 영업과 디지털 부문 성과를 인정받아 아시안뱅커지 3관왕을 거머쥐었다.

신한은행은 지난 17일 아시안뱅커지 평가에서 ▲2017 아시아·태평양 최우수 리테일은행 ▲2017 대한민국 최우수 리테일은행 ▲2017 아시아·태평양 최우수 디지털은행에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2017 아시아·태평양 최우수 리테일은행상은 중국·일본·싱가포르 등 17개 국가 주요 은행들과 경쟁해 결국 신한은행이 수상하게 됐다.

아울러 2017 대한민국 최우수 리테일은행상도 6년 연속 수상에 성공했다.

아시안뱅커지는 신한은행이 통신, 쇼핑 업체 제휴 상품과 모바일 써니마이카 대출을 출시하는 등 혁신성을 높게 평가했다며 선정이유를 밝혔다.

또한, 고객이 은행을 방문하지 않아도 간편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플랫폼 써니뱅크의 국내·해외에서의 성과를 인정받아 2017 아시아·태평양 최우수 디지털 은행으로 선정됐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뱅크로서 대한민국 금융의 위상을 높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맨 위로